Updated : 2024-05-20 (월)

샘표·폴라에너지앤마린 지주회사 규정 위반…과징금 부과

  • 입력 2022-03-10 08:53
  • 유경석 기자
댓글
0

샘표, 금융업 회사 주식 5억주 네 달간 소유
폴라에너지앤마린, 자본총액 2배 초과 부채액 보유

샘표㈜와 폴라에너지앤마린㈜이 지주회사의 행위제한 규정을 위반해 시정명령을 받았다. 샘표는 과징금이 부과됐다.

10일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에 따르면, 일반지주회사인 샘표㈜와 폴라에너지앤마린㈜가 공정거래법상 지주회사 행위제한 금지 규정을 위반했다.

샘표는 금융업을 영위하는 파트너원 밸류업 2호 창업벤처전문사모투자 합자회사의 주식 5억주를 약 4개월간 소유했다.

폴라에너지앤마린 2020년 12월 31일 기준 대차대조표상 자본총액의 2배를 초과하는 부채액(부채비율 635%)을 보유했다.

공정거래법(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은 지주회사가 자본총액의 2배를 초과하는 부채액을 보유하거나, 일반지주회사가 금융·보험업을 영위하는 국내회사의 주식을 소유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공정위는 샘표에 대해 향후 행위 금지 명령 및 과징금 1200만원을 부과했고, 폴라에너지앤마린에 대해서는 올 연말까지 자본총액의 2배를 초과하는 부채액의 해소를 명령했다.

공정위는 지주회사 체제를 이용한 과도한 지배력 확장을 억제하고 단순·투명한 출자구조가 유지될 수 있도록 엄중하게 제재할 방침이다.

유경석 데이터투자 기자 kangsan0691@naver.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저작권자 ⓒ 데이터투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