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4-05-20 (월)

BYD, 미국 자빌 中 자회사 2.9조 원에 인수

  • 입력 2023-08-30 08:33
  • 김강민 기자
댓글
0
BYD, 미국 자빌 中 자회사 2.9조 원에 인수이미지 확대보기
세계 전기차 1위 기업인 비야디(BYD)가 인수·합병으로 몸집을 불렸다.

29일 중국 증권보에 따르면 BYD는 자회사 BYD일렉트로닉스를 통해 자빌싱가포르의 중국 내 모빌리티 제조 자회사를 인수했다. 인수 규모는 158억 위안(약 2조8678억 원)에 달한다.

BYD는 이번 인수로 스마트폰 부품 사업이 확대되고, 전자제품 고객과 제품 구조가 대폭 개선될 수 있다고 밝혔다. 증권시보는 "BYD의 스마트폰 부품 사업 강화에 이번 거래의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부연했다.

자빌싱가포르는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자빌이 전액 출자한 자회사로, 전자제조 서비스 업계에서 글로벌 4위 수준이다. 본사는 싱가포르에 있다. 30개국에 100개의 지점, 25만명 이상의 직원을 두고 있다.

BYD는 현재 전기차 기업으로 알려져 있으나, 당초 전자 부품 판매에서 태동했다. BYD일렉트로닉스는 스마트폰과 노트북 등 가전제품에 들어가는 전자 부품을 주력사업으로 한다.

케니 윌슨 자빌 최고경영자(CEO)는 성명에서 "거래가 완료되면 최종 계약을 통해 점진적 자사주 매입을 포함하여 주주 중심 자본 프레임 워크를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강민 데이터투자 기자 kkm@datatooza.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저작권자 ⓒ 데이터투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